호주맥켄지의료선교회 출범 찬양의 밤(감사예배)
 
크리스찬리뷰

 

▲ 찬양의밤     © 크리스찬리뷰

 

한국에서 나환자들을 위해 29년간 헌신했던 ‘한국 나환자들의 친구’(Friend of Korean Lepers)라고 불리는 James Nobel Mackenzie(한국명 매견시, 1910~1939) 선교사의 희생적 사랑의 정신을 계승하여 2011년 5월 설립된 ‘호주맥켄지한센선교회’가 사역의 범위를 확장하기 위해 2019년 5월 8일부로 ‘호주맥켄지의료선교회’ (The Mackenzie Medical Mission in Australia Inc.)로 명칭을 변경하고 새롭게 출범한다.
  
맥켄지 선교사는 네 명의 딸(의사 1, 간호사 3)을 두었는데 첫째 헬렌(한국명 매혜란)은 산부인과 전문의로, 둘째 딸 캐서린(한국명 매혜영)은 간호사로 두 자매가 6.25 한국 전쟁 당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었던 산모와 어린이들을 위해 예수의 사랑정신으로 1952년 9월 15일 부산 좌천동에 일신부인병원(현 일신기독병원)을 세웠다.
 
일신기독병원은 1993년 4월, 대한민국에서 최초로‘아기에게 친근한 병원’으로 선정되었으며 현재 부산에 화명일신기독병원, 맥켄지일신기독병원, 정관일신기독병원, 미얀마 일신베데스다병원 등 5개 지역에서 환자중심, 생명존중의 좋은 병원으로 계속 성장하고 있다.  
 
호주맥켄지의료선교회(이사장 최승일 목사)는 앞으로 호주 원주민과 캄보디아를 비롯한 아시아지역의 가난한 이웃들을 위한 의료 지원과 함께 지구촌 곳곳에서 일어나는 긴급 재난 구호활동에도 의료를 통한 선교와 봉사활동을 수행할 것이다.
 
이에 호주맥켄지의료선교회는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는 찬양의 밤(감사예배)을 아래와 같이 개최한다. 
 
<아래>

 ·일시 : 2019년 7월 4일(목) 오후 7시
 ·장소 : The Salvation Army 강당 (주안교회 목요찬양) 
          (140 Elizabeth St, Sydney)
 ·말씀 : 최승일 목사
 ·특별찬양 : 테너 김재우 집사(김재우 뮤직 스튜디오 대표)
 ·문의: 사무총장 정지수 목사 (0425 333 047)
 ·기타: 호주맥켄지의료선교회와 동역할 의료진(의사, 간호사, 한의사, 약사 등)과 다양한 분야(미용, 주방, 찬양, 페인트, 목공, 시설 관리, 청소, 미술, 어린이 사역,  마사지 등)에서 봉사하실 후원자들은 사무총장에게 연락하기 바란다.
 

 


copyright ⓒ 크리스찬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9/06/26 [12:19]  최종편집: ⓒ christianreview
 
 
포토 포토 포토
시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