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향기
 
글|김명동, 사진|권순형
                                                                                                                                                       ▲     © 권순형




밝게 웃는
얼굴도 무척 예쁘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너의 향기
향 내음을
나누어 주고도,


꽃 잔치를
차려놓고도,
조용하다.


너의 마음
너의 영혼


얼마나 긴 세월
가꾸고 다듬었기에


이다지도
좋은 향기가 나는 걸까.


김명동|크리스찬리뷰 편집인, 세계모던포엠작가회 회원
권순형|한국사협 자문위원 , 시드니지부장



copyright ⓒ 크리스찬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7/10/23 [11:07]  최종편집: ⓒ christianreview
 
 
포토 포토 포토
만남과 이별